뉴욕시티의 백신 의무 정책과 내 생각

코로나19 때는 맛집 메이니아에서 제가 포스트를 자주 하지 않고 있어요. 마지막 글을 올린 다음에 코네티컷주에서 뉴욕주까지 이사했기 때문에 아주 바빴어요. 지금 저는 유명한 맛집이 많은 뉴욕시티에서 살고 있어서, 내년에 포스트를 더 많이 하고 싶어요. 최근에 뉴욕시티 정부는 백신 의무 정책을 시행했어요. 뉴욕시티에 있는 식당 안에서 밥을 먹고 싶으면, 백신을 맞아야 돼요. 제가 백신을 의무 정책이 좋은 일라고 생각하고, 여기서 왜 응원하는지 설명할게요.Read More »

제이제이 합굿 제네럴 스토어 앤 이터리 (미국, 버몬트주, 페루)

맛집메이니어는 죽지 않았어요! 저는 미음 미디어 인터섹션이라는 비디오 시리즈를 만들었을 때 완전 바빴는데 그래도 맛집에 계속 가고 있었어요. 2018년 11월에 애인이랑 버몬트주에 있는 친구의 별장에 방문했어요. 2018년 11월 5일에 우리는 버몬트주 페루에 있는 제이제이 합굿 제네럴 스토어 앤 이터리라는 식당에 갔어요.Read More »

와플스 인카페이네이티드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

제가 친구들이나 가족들에게 애인과 미국 펜실베니아주 피츠버그에 갈 거라고 했을때 친구들하고 가족들은 걱정했어요. 우리한테 피츠버그가 철강공장이 많긴 하지만 볼거리가 많지 않다고 했어요. 하지만 이것은 틀렸어요! 우리의 피츠버그 여행은 아주 재미있었어요! 그리고, 우리가 피츠버그에 있었을 때 와플스 인카페이네이티드라는 식당에 갔어요.Read More »

리브스 오이스터 바 (미국, 코네티컷주, 올드 세이브룩)

지금까지는 맛집메이니어에서 해물에 대한 글을 쓰지 않았거든요! (그래요 제가 페피스 피자의 하얀색 조개 피자에 대해서 썼는데 해물을 제공하는 식당에 대해서는 안 썼어요.) 제가 미국 코네티컷주의 해안가에 사는데 해물식당이 아주 많아요. 우리 부모님의 결혼기념일을 축하하려고 리브스 오이스터 바에 가 봤어요.Read More »

카우걸 크림어리 사이드킥 카페 앤 밀크 바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에 가면 맛집이 많거든요. 저는 샌프란시스코 베이 지역에서 일하고 살 때 볼거리를 보러 많이 갔어요. 마지막 주말에 친구랑 차를 마시러 샌프란시스코에 갔는데 친구를 만나기 전에 제가 배가 고팠어요. 그래서 8월 5일에 카우걸 크리머리 사이드킥 카페 앤 밀크 바에 가봤어요.
Read More »

카페 솔 (미국, 코네티컷주, 이스트 라임, 나이앤틱)

나이앤틱은 미국 코네티컷주 이스트 라임에 있는 작은 마을이에요. 거기에는 카페, 식당, 가게가 많고 롱아일랜드 해협의 아름다운 경치를 보일 수 있어요. 그리고 구식 영화관도 있는데, 거기서 수요일에 6달러로 영화를 볼 수 있어요! 하지만 카페 솔이라는 식당 때문에 5월 7일에 제가 친구랑 거기로 갔어요.
Read More »

바 부체 (미국, 코네티컷주, 매디슨)

프랑스 식당이 유명하지만 미국에는 프랑스 식당이 많지 않거든요! 프랑스 음식을 찾을 수 있는데 이탈리아 식당이나 중국집보다 인기가 덜 많은 것 같아요. 제가 식당에서 자주 먹는데 프랑스 식당에서 먹는지 오래 됐어요. 5월 14일에 저는 부모님과 제 애인과 함께 바 부체라는 식당에 갔어요.Read More »

볼드 바베큐 (미국, 캘리포니아주, 앨러미다 군)

미국에 돌아오고 나서 제가 한식을 아주 그리워하고 있어요! 저는 한식집에 가는 것을 좋아하지만 많은 사람들은 미국에 있는 한식집이 한국에 있는 한식집보다 값이 비싸지만 양이 적다고 생각해요. 7월 19일에 한식을 먹은 적이 없는 친구가 저한테 한식을 먹고 싶다고 해서 제가 캘리포니아주 앨러미다 군에 있는 볼드 바베큐를 추천했어요.Read Mor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