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시티의 백신 의무 정책과 내 생각

코로나19 때는 맛집 메이니아에서 제가 포스트를 자주 하지 않고 있어요. 마지막 글을 올린 다음에 코네티컷주에서 뉴욕주까지 이사했기 때문에 아주 바빴어요. 지금 저는 유명한 맛집이 많은 뉴욕시티에서 살고 있어서, 내년에 포스트를 더 많이 하고 싶어요. 최근에 뉴욕시티 정부는 백신 의무 정책을 시행했어요. 뉴욕시티에 있는 식당 안에서 밥을 먹고 싶으면, 백신을 맞아야 돼요. 제가 백신을 의무 정책이 좋은 일라고 생각하고, 여기서 왜 응원하는지 설명할게요.

이 글을 쓰기 시작할 때, 마지막 포스트를 읽었어요. 2021년 가을에 2020년 여름에 쓴 마지막 문단을 읽는다는게 신기했어요:

포스트를 올리는 시점에서, 미국에 있는 사람 194만명이 코로나19로 죽었어요. 우리 가족과 친구들은 괜찮은데, 많은 사람이 아프고 있어요. 맛집메이니어에서 정치에 대해서 많이 쓰지 않지만, 미국 정부가 미국에 있는 사람들을 보호하는 것에 실패했고, 2020년 투표일에 트럼프도 재선에 실패했으면 좋겠어요.

제가 너무 낙천적이었죠?

저는 마지막 포스트를 올린 후에, 우리 대고모를 코로나19기 때문에 돌아가셨다고 들었어요. 많은 미국인들도 죽었고, 작년에 글을 쓸 당시에는 194만명이 코로나19로 죽었었는데, 지금은 650만명이 죽었어요. 하지만 모든 것이 나쁘지 않아요. 미국에서는 트럼프 전 대통령이 선거에서 진 것이 좋았고, 미국에는 백신3종류가 있어요. 

하지만, 미국에 있는 사람들 모두가이 백신을 맞을 수 있는데, 많은 사람들이 맞고 싶어하지 않아요. 2021년 1월부터 백신을 맞을 수 있는데, 9월에는 미국에 있는 사람 중 약 55퍼센트가 백신을 맞았어요. 최근 연구에 의하면 많은 흑인과 라틴계사람이 백신을 맞기 전에 더 알고 싶어하고, 우파 공화당원 기독교인 백인들이 백신을 맞고 싶어하지 않아요.

그래서 뉴욕시티 정부는 백신 의무를 시행했어요. 식당 안에 가거나, 헬스장에서 운동하거나, 영화관에서 영화를 보려면 신분증과  예방 접종 증명서를 보여줘야 돼요. 예방 접종 증명을 보여주려면, 사람들이 뉴욕주 “엑셀시어” 앱이나 뉴욕시티 백신 앱을 사용할 수 있고 또는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의 “백신 카드”를 보여줄  수 있어요. 미국 밖에서 백신을 맞았으면, 종이로 된 예방 접종 증명도 보일 수 있어요.

다른 나라들이나 미국에 있는 시골에서 백신을 맞는 것이 상대적으로 어려운데, 뉴욕시티에서는 백신을 맞기가 매우 쉬워요. 뉴욕시티에서 살고 있으면, 아파트에서 나가지 않고 무료로 백신을 접종할 수 있어요. 그리고, 어떤 백신을 (화이자, 모더나, 존슨앤드존슨) 맞을 지 선택할 수 있어요! 끝난 다음에, 뉴욕시티 정부는 백신을 받은 사람들에게 100달러 (10만원쯤) 상금을 줘요. (이 상금이 싫다면  다른 상품을 선택할 수 있어요.)

길거리나 약국, 지하철역에서 백신 광고를 많이 봐요. 어제 동내에서 제 애인이 ‘백신 버스’를 봤는데, 거기서는 백신 예약을 안해도 백신을 맞을 수 있어요.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 정부는 비슷한 백신 의무 제도를 시행했는데, 뉴욕시티의 법보다 조금 달라요. 샌프란시스코의 법은 백신 주사를 모두 받아야 하는데, 뉴욕시티의 법은 첫번째 주사만 받아도 돼요. 제 생각에는 샌프란시코의 법이 더 좋은데, 뉴욕시티의 법도 좋은 점이 있어요. 뉴욕시티에는 예방 접종을 하지 않은 사람이 식당에 가려다가 못 가게 되면, 식당에서 나가고 약국에 가고 백신을 맞고 바로 식당에 돌아갈 수 있어요.

이 정책에 반대하는 사람들은 백신 의무가 불법이라고 하는데, 미국 역사에 여러 백신 의무 정책들이 있었어요. 반대하는 사람들이 백신 의무 때문에 건강의 이유로 백신 맞을 수 없는 사람이 어려워 질 거라고 하는데, 뉴욕시티의 법은 건강상 백신 맞을 수 없는 사람을 수용할 수 있어요.

최근에 제가 맨해튼 헬스키친에 있는 술집 매너저와 이야기했어요. 그는 앞문에서 예방 접종 증명을 확인하려고 새 직원을 고용할 거라고 했어요. 제 생각에는 식당에서 새 직원을 고용하는 것이 비싸지 않는데, 코로나19때문에 식당이 문을 닫는 것보다 비용이 덜 들 거라고 생각해요. 

코로나19 때문에 문을 닫은 사업체는 다시 일어설 수 있는데, 코로나19 때문에 죽은 사람을 다시 살릴 수는 없어요. 뉴욕시티에는 백신을 맞는 것이 완전 쉬워요. 저는 백신 의무를 응원해요. 함께 코로나19를 끝냅시다!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